이용섭 시장, 전국체전 개막 광주선수단 격려

  • 즐겨찾기 추가
  • 2019.10.14(월) 14:15
탑뉴스
이용섭 시장, 전국체전 개막 광주선수단 격려
선수단, 46개 종목에 979명 선수 출전…종합 13위 목표
  • 입력 : 2019. 10.04(금) 19:19
  • 강성대 기자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4일 오후 서울 잠실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개회식'에 참석해 광주시 선수단을 격려한 뒤 체육회 임원 및 선수들과 선전을 기원하며 힘차게 구호를 외치고 있다./광주광역시 제공
[신동아방송=강성대 기자]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4일 오후 서울 잠실종합운동장을 찾아 ‘제100회 전국체육대회’에 광주대표로 출전하는 선수들을 격려했다.

이 시장은 “150만 광주시민을 대표해 그동안 훈련에 열과 성을 다해 준 선수단의 노고에 감사드리며 자부심을 갖고 최선을 다해 영광의 주인공이 돼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광주시는 남자육상 간판스타 김국영, 김덕현, 정혜림, 배찬미와 여자수영 국가대표 백수연, 윤아현, 여자유도 김성연, 근대5종 전웅태, 아시안게임 금메달리스트 펜싱 강영미 등 46개 종목에 979명의 선수가 출전했다.

다이빙 류민재·류용찬 선수는 형제지간이며, 박광현(펜싱) 감독과 박형욱(골프) 선수, 장대정(육상) 감독과 장수혁(배드민턴) 선수는 부자지간으로 눈길을 끌었다.

올해는 전국체육대회가 개최된 지 100회째를 맞이하는 역사적인 해로 이날 개회식을 시작으로 오는 10일까지 일주일간의 대장정에 돌입한다. 서울시는 역대 최대 규모의 개회식과 성화 점화를 통해 전국체육대회의 성대한 개막을 알렸다.

한편 광주시는 그동안 4132개의 메달(금 1162개, 은 1218개, 동1752개)을 획득했으며 역대 최고성적은 2007년 대회(88회)로서 종합 3위를 기록한 바 있다.

또 87회 대회에는 김덕현(육상) 선수가, 96회 대회에서는 김국영(육상) 선수가 최우수선수로 선정되기도 했다.

한편 광주시는 지난 대회에 종합 14위를 차지했으며 이번 대회는 종합 13위를 목표로 하고 있다.
강성대 기자 sisa10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