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미애 “아들 문제로 걱정 끼쳐드려 국민께 송구”

  • 즐겨찾기 추가
  • 2020.09.22(화) 16:03
동영상 뉴스
추미애 “아들 문제로 걱정 끼쳐드려 국민께 송구”
  • 입력 : 2020. 09.15(화) 16:48
  • 이수정 기자
[신동아방송뉴스=이수정 기자]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오늘(13일) "아들의 군 복무 시절 문제로 걱정을 끼쳐드려 국민께 정말 송구하다"며 아들 서 모(27)씨의 특혜 휴가 등 각종 의혹과 관련해 처음으로 사과 입장을 밝혔습니다.

추 장관은 오늘 자신의 페이스북에서 "그동안 인내하며 말을 아껴왔다"며 "법무부 장관으로서 현재 진행 중인 검찰 수사에 영향을 줘서는 안 된다는 우려 때문"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검찰 수사를 통해 명명백백히 진실이 밝혀지지 않으면 안 될 것"이라며 "아들은 검찰 수사에 최선을 다해 응하고 있다. 검찰은 누구도 의식하지 말고 오로지 실체적 진실을 밝히라는 국민의 명령에만 복무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지난 7일 '법무부 수사권개혁 시행 준비 태스크포스(TF)' 구성과 함께 아들 관련 의혹에 대한 수사 내용을 보고받지 않겠다는 공식 입장을 밝힌 것 이외에는 공개 발언을 하지 않았습니다.
이수정 기자 news@sda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