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호영, 라임·옵티머스 사태, “특검도입” 언급

  • 즐겨찾기 추가
  • 2020.10.28(수) 16:12
탑뉴스
주호영, 라임·옵티머스 사태, “특검도입” 언급
"서민 등치고 피눈물 뽑아낸 사기사건에 정권 핵심실세들 등장, 정관계 로비 의혹”

  • 입력 : 2020. 10.13(화) 05:06
  • 권병찬 기자
[신동아방송=권병찬 기자]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라임·옵티머스 사태가 문재인 정권의 권력형 게이트로 비화하고 있다면서 특검 도입을 언급했다.

주 원내대표는 12일 국정감사 초반대책회의에서 "검찰은 두 사건의 수사 결과에 대해 국민이 신뢰할 수 있도록 특단의 조치를 취해야 한다. 그런 조치가 미흡하다면 별도의 수사팀이나 특검에 맡기든지 다른 방법을 강구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국민의힘 차원에서도 관련 상임위와 당 특위를 통해서 실체를 밝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주 원내대표는 또, 강기정 전 청와대 정무수석과 민주당 이낙연 대표, 이재명 경기지사를 거론하면서 "서민의 등을 치고 피눈물을 뽑아낸 사기 사건에 정권 핵심 실세들의 실명이 거론되는 것도 모자라 이런 정·관계 로비 의혹을 검찰이 공공연하게 뭉개고 있다"고 주장했다.
권병찬 기자 kbc77@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