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도 살아보고 겪어보고’ 2021년 참가자 모집

  • 즐겨찾기 추가
  • 2021.04.23(금) 10:42
관광/축제
‘거제도 살아보고 겪어보고’ 2021년 참가자 모집
경남형 한달살이, 장기체류 여행 프로젝트
  • 입력 : 2021. 04.06(화) 18:31
  • 권지혜 기자
사진=거제시청 전경
[sdatv=권지혜 기자] 거제시는 경남형 한달살이의 일환으로 추진하는 머물며 여행하는 장기 체류형 여행 프로젝트 ‘2021년 거제도 살아보고 겪어보고’ 사업의 1차 참가자를 5일부터 오는 18일까지 모집한다.

‘거제도 살아보고 겪어보고’는 최근 각광받고 있는 한달살기 등 지역 내 장기체류 여행을 유도하여 우리시의 새로운 관광자원을 발굴하고, 참가자들의 개인 SNS 홍보 활동을 통해 많은 사람들에게 거제시의 매력을 알림으로써 새로운 관광수요를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한 사업이다.

참가자격은 경남 지역 외 거주자로 4명 이내 팀을 구성하여 3일 이상 거제 여행이 가능한 자이며, 대상자 선정은 지원동기(30점), 여행계획(30점), SNS홍보(40점)로 평가하여 고득점자 순으로 선발할 계획이다. 거제시에 대한 여행 동기가 확실하고 개인SNS(유튜브,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등)를 통해 홍보효과를 높일 수 있는 대상자에게 높은 점수가 부여된다.

특히, 거제시는 1차 거제섬 여행, 2차 아이와 거제에서 한달살기, 3차 거제둘레길 여행 등으로 중점 테마를 선정하고, 참가자가 자유롭게 여행을 기획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한 상대적으로 잘 알려지지 않은 거제의 관광자원을 홍보하는 이에게는 가점을 부여하여 해당 테마가 보다 효과적으로 홍보될 수 있도록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1차 사업에 선정된 대상자는 5월 1일부터 6월 30일까지 최소 2박 이상 여행을 하여야 하며, 1팀(4명 이내) 당 하루 5만원의 숙박비를 최대 29박까지 지원한다. 이와 함께 팀당 참가 개인별로 최대 8만원의 유료관광지 입장료 및 체험비를 실비로 지원한다.

거제시 관계자는 “코로나시대 여행자의 눈높이에 맞춘 콘셉트로 지역 내 장기 체류형 여행객을 끌어들이고, 참여자들을 통한 바이럴 마케팅으로 거제관광홍보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여행자들에게는 “코로나19에 따른 안전여행지침을 철저히 준수해 주기 바라며,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격상 될 경우에는 사업추진 시기 등이 변경 될 수 있다”고 안내했다.

한편 거제시는 ‘2021 거제도 살아보고 겪어보고 사업을 금번 1차(5~6월) 이후 2차(7~8월), 3차(9~11월)사업까지 총 3차례에 걸쳐 추진할 계획이다.
권지혜 기자 jihye0034@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