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평구, 5월 ‘은평구민 나눔장터’ 개최

  • 즐겨찾기 추가
  • 2024.06.14(금) 12:28
탑뉴스
은평구, 5월 ‘은평구민 나눔장터’ 개최
- 자원 절약 실천과 나눔 문화를 확산하는 교류의 장 마련
  • 입력 : 2024. 05.23(목) 07:48
  • 이신동기자
[신동아방송 은평구=이신동기자]은평구는 오는 25일 은평평화공원에서 ‘5월 은평구민 나눔장터’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은평구민 나눔장터’는 구민들이 중고 재활용 물품인 의류, 장난감, 도서, 잡화 등을 서로 교환하고 판매하는 나눔의 장이다. 이는 자원 낭비를 막고, 나눔 문화를 확산하며 환경을 보호하자는 취지로 운영되고 있는 행사다.

또한 폐건전지 20개를 모아 나눔장터로 가져오면 새 건전지 2개로 교환해주고, 우유팩 20개는 롤휴지 1개로 교환해준다.

주민 누구나 자유롭게 참여 가능하며, 당일 현장에서 선착순 접수 후 판매할 수 있다. 판매자 개인 물품인 돗자리, 행거 등은 판매자 본인이 준비하면 된다.

2024년 은평구민 나눔장터는 오는 10월까지 매달 넷째 주 토요일에 은평 평화공원에서 개최되며, 13시부터 17시까지 운영한다. 단, 혹서기 7, 8월은 제외다.

특히 은평구민 나눔장터 행사를 통해 자발적으로 기부된 판매 수익금의 일부는 연말 이웃돕기 성금으로 소중히 사용될 예정이다.

김미경 은평구청장은 “자원절약 실천과 나눔 문화 확산에 많은 주민이 동참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노력을 다하겠다”라며 “지구를 위해 일회용품은 사용하지 않고, 행사 후 남은 물건과 쓰레기는 챙겨가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신동기자 news@sdatv.co.kr